웬일이니…수난겪는 크리스마스??** 하나님의교회 // 패스티브

하나님의교회 패스티브

웬일이니…

 수난겪는 크리스마스??


 

이맘때면 종교와 상관없이 자연스럽게 하는 인사가 있다. ‘메리 크리스마스’다.

그런데 최근 미국에서 ‘메리 크리스마스’라는 인사가 사라지고

‘해피 홀리데이(Happy Holidays)’

즉 즐거운 휴일이라는 일반적인 인사말로 대신한다고 한다.

거리에는 산타와 루돌프가 줄어들고 있고,

국립병원에서는 크리스마스 캐럴을 트는 것을 금지하고 있다.

심지어 스타벅스의 종이컵에는 성탄절을 상징하는 문구와 문양이 아예 사라졌다.

붉은색 바탕에 스타벅스 로고만 찍혀 있을 뿐이다.

 

 


이런 분위기는 유럽도 마찬가지라고 한다.

영국에서는 영화관들이 “종교적 광고는 금지한다”는 취지로 주기도문이 등장하는

크리스마스 광고 상영을 금지했다. 또한 유럽 각국의 도시에서는

크리스마스 연휴를 보내려던 사람들도 줄었다고 한다.

최근 급진 무장세력 IS의 테러 위협이 확대되면서, 될 수 있는 한 서방세계 곳곳에서

특정종교의 색채를 최소화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졌기 때문이다.


그러자 기독교인들은 강하게 반발했다.

특히 소셜 미디어에서는 크리스마스를 놓고 열띤 토론이 벌어지기도 했다.

페이스북 팔로워가 180만 명이 넘는 한 기독교인은 “스타벅스가 예수님을 싫어하기 때문에 크리스마스를 새로운 컵에서 삭제했다”는 글을 남겼다.

그러자 스타벅스 측은 “소비자의 창의성으로 컵 디자인을 채운 것”이라며

"단순함과 조용함을 표현하기 위한 의도”라고 답했다.


과거에 목사였다는 한 사람은 스타벅스에서

자신의 이름을 ‘메리 크리스마스’라고 속인 뒤,

스타벅스 직원이 ‘메리 크리스마스’라고 말하도록 유도했다고 한다.

이 같은 내용은 유튜브 영상에 공개되기도 했다.


이러한 풍토는 정치권까지 들썩이게 만들었다.

미국의 대선후보인 도널드 트럼프는 공식석상에서

“차츰 사라져가는 인사말인 ‘메리 크리스마스’를 복원시키겠다”며

“내가 대통령이 되면 우리는 ‘해피 홀리데이스’는 집어치우고

 어디서나 ‘메리 크리스마스’라고 인사하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야말로 크리스마스를 둘러싼 총성 없는 전쟁이 일어난 것이다.

한쪽에서는 프랑스 파리 테러 이후 또다시 종교 관련 테러에 표적이 될 위험이 있다며

소극적인 크리스마스 분위기에 찬사를 보내고, 다른 한쪽에서는 종교적 기념일인

크리스마스의 종교색을 부정하는 것은

 ‘정치적 올바름’을 지나치게 집착한 결과라고 하고 있다.

그런가 하면 컵이나 장식에 지나치게 의미를 부여해 괜한 갈등을 만들 필요가 없다고 생각하는 사람들도 상당수다.

 

 


그러나 엄연한 사실은,

크리스마스가 예수님의 탄생일이 아닐뿐더러

성경 어디에서도 그 출처와 기록을 찾아볼 수

없다는 것이다.

성경학자들도 12월 25일을

예수님의 출생일로 정한 이유를 알 수 없다고 한다.

오히려 크리스마스는 로마에서 동지에 행해졌던 축제

(태양신 미트라숭배 축제)와

긴밀한 연관을 가지고 있다고 입을 모은다.

결국 기독교인들이 기독교와는 전혀 상관없는

이방의 기념일을

화려하게 지키지 않는다며

괜한 전쟁을 치르고 있는 것이다.

 


2015년 12월을 의미 있게 보내고 싶다면,

우리를 위해서 목숨을 버리신

 

예수님의 마지막 유언을 되새기며

마지막 달을 정리하는 것은 어떨까.


예수께서 사도들과 함께 앉으사 이르시되

내가 고난을 받기 전에

너희와 함께 이 유월절 먹기를 원하고 원하였노라

(누가복음 22:14~15)


기독교의 위대한 유산은

성경에 없는 크리스마스가 아니라,

예수님께서 간절히 기념하길 원하셨던

새 언약 유월절이다.

 


< 참고자료>
1. ‘’메리 크리스마스’냐 ‘해피 홀리데이’냐?’, 기독공보, 2015. 11. 17.
http://www.pckworld.com/news/articleView.html?idxno=69524
 2. ‘스타벅스 ‘크리스마스 컵’이 기독교인 박해?’, 아시아투데이, 2015. 11. 9.
http://www.asiatoday.co.kr/view.php?key=20151109010004842
 3. ‘성탄절’, 한국민족문화대백과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575856&cid=46646&categoryId=46646

 

출처:패스티브

 

 

 

 

전세계 유일하게 새언약 유월절을 성경대로 지키는 교회는

 하나님의교회가 유일합니다.

하나님의 유언인 새언약유월절 지켜서 천국의 약속을 받는 자녀들이 됩시다.

 

  • 행복알림이 2015.12.21 22:4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정치가들이 뭐라하여도 크리스마스는 예수님의 탄생일이 될 수 없습니다.

크리스마스는 누구의 탄생일인줄 아시나요 ?? 예수님의 탄생일은 아니에요 !! ( 하나님의교회 : 안상홍님 : 패스티브닷컴 )

크리스마스는 누구의

탄생일인가

[하나님의교회 : 안상홍님 : 패스티브닷컴]


 

 

 

 

성경에는 12월 25일 크리스마스에 대한 기록이 없다.  

다만 예수님께서 탄생하셨을 때의 상황을 기록할 뿐이다. 


그 정혼한 마리아와 함께 호적하러 올라가니 마리아가 이미 잉태되었더라 거기 있을 그 때에 해산할 날이 차서 맏아들을 낳아 강보로 싸서 구유에 뉘었으니 이는 사관에 있을 곳이 없음이러라 그 지경에 목자들이 밖에서 밤에 자기 양떼를 지키더니 ··· 오늘날 다윗의 동네에 너희를 위하여 구주가 나셨으니 곧 그리스도 주시니라 (누가복음 2:5~11)


그렇다면 12월 25일이 왜 예수님의 탄생일로 둔갑한 것일까??

 

예수님께서 탄생하실 당시는, 갓난 아기를 강보에 싸서 구유에 뉘어도 될 정도로 따뜻한 날씨였다. 또한 밤에 밖에서 양떼를 기를 수 있을 정도니 분명 겨울은 아니다. 이처럼 예수님께서 겨울이 아닌 다른 계절에 탄생하셨다는 것을 쉽게 짐작할 수 있다. 이스라엘은 12월이 겨울이니 12월 25일 예수님께서 탄생하셨다는 주장은 거짓일 수밖에 없다.


기독교에서 12월 25일을 예수님의 탄생일로 지킨 것은 354년 로마교회 감독 리베리우스 시대부터다. 이후 379년 콘스탄티노플 시에서 축하하였고 이집트와 팔레스타인까지 전파되었다. 이는 예수님과 열두 사도에게 직접 진리를 받은 초대교회 성도들이 크리스마스를 지키지 않았다는 증거이기도 하다.

 

크리스마스가 기독교 내부로 유입되기 시작한 것은, 교회가 이미 하나님의 진리를 버리고 세속화되고 있었을 때다. 이스라엘을 지배하고 있던 로마의 콘스탄티누스 황제가 313년 밀라노칙령을 통해 기독교인에게 신앙의 자유를 보장해주는 대가로, 기독교인들은 목숨처럼 지켜왔던 안식일 예배와 유월절 진리를 내어주고 말았던 것이다. 하나님의 모든 절기의 기준인 유월절이 폐지돼 버렸기 때문에 기독교에 하나님의 절기가 남아 있을 리 없었다.

이 같은 상황에서 이방종교의 축일이 유입되는 것은 어려운 일이 아니었다. 본래 12월 25일은 고대 바빌로니아에서 숭배하던 태양신 니므롯의 탄생일이다. 그것은 크리스마스의 기원이 되는 사투르날리아 축제일이 가지고 있는 뜻이기도 하다. 로마에는 12월 말에 삼대 축일이 있었다. 이것이 크리스마스의 기원이 됐다. 그 하나는 사투르날리아(Saturnalia)로 12일부터 24일까지 빈부귀천의 구별을 망각하고 환락에 취하는 날이다. 또 하나는 시길라리아(Sigillalia) 제일로 12월 하순에 있는 것으로 소아에게 인형을 주어 즐기는 절기다. 나머지 하나는 브루말리아(Brumalia) 제일이니 이것은 동지제로서 태양의 떠오름을 축하하는 절기다.이러한 로마의 축제일에 가담할 수 없었던 기독교인들은 다른 의미로 이날을 축하하는 방법을 모색하게 됐다. 그렇게 만들어진 것이 바로 예수님의 탄생일이다.


 

 

 

 

 


 

예수님께서 우리의 구원을 위해서 세워주신 절기들은 사단의 세력으로 인해 훼파되었습니다. 하나님의교회 안상홍님께서 이 모든 절기들을 다시 회복시켜주시어 구원의 길을 열어주셨습니다.하나님의교회 안상홍님께서는 초대교회의 진리로 우리를 사망에서 건져내셨습니다. 사망을 없이하시는 새언약을 가지고 오신 안상홍님을 믿어 영원한 천국에 입성하시길 바랍니다.

 

 

 

  • 행복알림이 2015.11.03 22:36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크리스마스는 성경에 기록이 없습니다. 또한 예수님의 탄생일도 아니며 태양신의 탄생일입니다.

  • 날개야 돋아랏 2015.11.05 20:36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태양신의 생일을 교회에서 꼬박꼬박 챙겨주니 귀신들이 교회를 안갈수가 없겠어요. 이러한 사실을 알면서도 성탄절이 예수님 탄생일이라고 지키는 교회들은 정말 반성해야됩니다.